가끔
생각나더라

세상이 끝난 것처럼 텅빈 눈이.


아마도.

어떠한 한 세상 혹은 한 세계  끝난 긴 했을거다.


#creative25 @eloar




''사람'의 날들 > 오늘의 단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상처가 농담이 될 때  (0) 2019.03.02
사랑과 원망의 관계에 대해  (0) 2019.03.02
텅빈 눈  (0) 2018.11.30
오늘은 조금 무거운 마음으로 행복을 바라본다  (0) 2018.11.15
첫 교통사고 이후 매 순간에 대해  (0) 2018.07.05
퇴사  (0) 2018.07.05